2021년 02월 26일 (금) 

[뉴스리뷰]교회를 떠나는 청년들, 그들을 돌아오게 할 교회의 개

한 나라의 미래는 그 나라의 청년들에게 있듯이 한국 교회의 미래는 한국 교회의 청년들에게 있을 것이다. 그런데 한국 교회가 위기라는 말이 지극히 정상적으로 들리는 요즘 한국 교회의 청년들은 한국 교회에 대해 어떠한 생각을 하고 …

한국 교회 부활절 연합예배 4월 4일 사랑의교회에서 열려

‘2021 한국 교회 부활절 연합예배 준비위원회’는 18일 2021년 한국 교회 부활절 연합예배가 오는 4월 4일 오후 4시 서울 사랑의교회(오정현 목사 시무)에서 ‘부활의 빛…

「양성평등한 캠퍼스 조성 우수사례 공모전」서울신학대학교 ‘

서울신학대학교(총장 황덕형) 교육혁신원 소속 학생상담센터에서는 2020년 12월 교육부 산하 ‘한국대학성평등상담소 협의회’에서 개최한 우수사례 공모전에서 「인류에게 친절한 인류」라는 프로그램으로 ‘디딤돌상’을 수상하였다. …

[뉴스리뷰]사회는 ‘그들’과 ‘우리’를 구분하지 못한다

“이제 개신교라면 지긋지긋해”라는 제하의 기사가 한 인터넷 매체에 실렸다. 코로나19 바이러스가 확산된 이래 1차 확산기에는 대구의 신천지, 2차 확산기에는 서울의 사랑제일교회가 확산의 주범으로 지목되면서 기독교계에 대한 따…

한국기독교교회협의회 등 기자회견 열고 코로나19 확산에 한국

한국기독교교회협의회, 한국YMCA전국연맹, 한국YWCA연합회는 29일 서울 종로구 한국교회100주년기념관에서 공동기자회견을 열고 최근 코로나19 확산에 교회가 연관된 것에 대해 사과했다. 이들 단체들은 “의료진과 방역 당국의 헌…

한국교회총연합회 기자간담회 열어, 코로나19 대응에 대한 입장

한국교회총연합이 21일 서울 중구 프레스센터에서 기자회견을 열고 ‘한국교회의 코로나19 대응에 대하여’라는 입장문을 발표했다. 입장문에서 한교총은 “발병초기 자율적 방안을 만들지 못해, 오랜 기간 지켜온 교회의 예배마저 정부…

시론

[박홍기 박사] 여호와 계시(啓示)의 엄중한 역사관
9 내가 그들의 거하는 이방인의 목전에서 그들에게 나타나서 그들을 애굽 땅에서 인도하여 내었었나니 이는 내 이름을 위함이라 …
[박홍기 박사] 성경적 공정분배론
12 어떤 귀인이 왕위를 받아가지고 오려고 먼 나라로 갈 때에 13 그 종 열을 불러 은화 열 므나를 주며 이르되 내가 돌아올 때까…

칼럼

[박근호 목사] 토지는 왜 중요한가?
부동산은 개인이나 국가의 경제에서 매우 중요하다. 2021년을 맞이한 대한민국은 부동산과 함께 출산의 저조로 큰 골칫거리를 안…
[박근호 목사] 주제 없는 이현령비현령
이현령비현령(耳懸鈴鼻懸鈴)은 뚜렷한 중심을 잃고서 이렇게도 저렇게도 해석되어지는 것을 말한다. 곧 귀에 걸면 귀걸이, 코에 …

논단

[박용기 원로연구원] 5. 목사직의 성격
목사란 무엇인가 (3) 5. 목사직의 성격 목사 직임에 대한 오해를 없애기 위해서는 그 직임에 대한 성격을 올바르게 파악하는…
[박용기 원로연구원] 목사란 무엇인가 (2)
목사직에 대한 올바른 이해를 위해서는 그 역사적인 기원을 정확하게 하는 것이 매우 중요하다. 왜냐하면 그 역사적 기원에 대해…
많이 본 기사
카톡문화의 중요한 요소
열왕기상 14장 6∼16절 아히야가 여
한국기독교교육학회 추계학술대회
종교개혁 정신의 원형찾기 ⅩLIV:
계시의 통일성, 칼빈의 구약과 신약

포토뉴스

기독 OTT 플랫폼 ‘퐁당’(Fondant)

영화/공연

영화 <가나의 혼인잔치 : 언약>
갈릴리 가나 지역의 혼인 풍습을 통해 예수 그리스도의 다시 오심을 들여다보는 다큐…

신간도서

사자 웃으며 키우기
'왜 우리 아이는 이럴까?' '왜 우리 아이는 사춘기가 심하게 와서 부…

신문사소개    |    찾아오시는길    |    광고안내    |    광고신청    |    구독신청    |    기사투고    |    후원안내    |    후원자명단
등록번호 : 경기다01155   /   등록연월일 : 2009년 4월 14일   /   제호 : (주)한국크리스천신문
발행인 : 김혜영   /   청소년 보호책임자 : 김혜영
주소 : 461-370, 경기도 성남시 수정구 설개로 40 호크마하우스 4층 (주)한국크리스천신문
대표전화 : (031) 777-8092   /   팩스번호 : (031) 777-8094   /   E-Mail : kcnlogos@hanmail.net
Copyright ⓒ 2009 (주)한국크리스천신문.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