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년 12월 01일 (화) 

> 오피니언 > 사설 전체 81건
권력욕과 돈 욕심으로 더럽혀진 ‘법복(法服)’의 불편한 진실  20-11-27 20:16
헌법재판소 재판관과 판사들 그리고 검사들의 상징은 법복에 잘 나타나 있다. 현재 사법부가 입고 있는 법복은 1998년 사법 50주년을 즈음하여 선진 사법기관의 위상을 높이자는 의미에서 새롭게 단장한 옷들이다. 헌법재판관은 자주색 계통의 바탕에 Y자형 우단(羽緞)이 덧입힌다. 독일과 오스트리아의 법복 색상을 참고하였으며 헌…
여전히 뇌물·접대받는 검찰들, 법과 원칙 스스로 뭉개는 검사들  20-11-08 16:49
온 나라가 시끄럽다. 검사들의 반란(反亂) 즉 검란(檢亂)이라고도 하고, 사법부 체제 내에서 일어난 검찰총장의 법무부 장관 지시에 대한 노골적 저항과 불복종의 항명 사건이라서 법란(法亂)이라고 한다. 사법부에 난리가 나고 있다는 말이다. 코로나19로 지쳐있는 국민들에게 법과 원칙에 따라 수사하겠으며 그렇게 했다는 검찰총장…
기자의 종말, 신문의 죽음  20-10-21 13:30
40개국 중 신뢰도 4년 연속 꼴찌! 그 신뢰도에 대해 더 이상 평가 점수가 나오지 않는 대한민국의 수치스러운 곳이 있다. 바로 한국 언론이다. 그런데 이 꼴찌 언론의 공장이 자리한 한국 사회에는 매우 이상한 일이 벌어지고 있다. 꼴찌인 사실을 상당수 언론이 절대로 인정하지 않는다는 것이다. 반성은커녕 뻔뻔함의 극치를 보이면…
금수만도 못한 가정파괴범들 : ‘여의도’의 아귀들!  20-09-27 12:22
성경진리를 사모하는 신앙인으로 살아가면서 영원히 살아계신 하나님만 바라보는 것은 전적으로 그분의 주권과 은혜임을 미리 마음에 새기고 또 새기며 가정파괴범의 행태를 보이는 세금 도둑들의 저질스러운 행태를 잠시 고민한다. 전직 법무부 장관, 현직 법무부 장관의 일로 일 년 이상 나라가 시끄럽다. 코로나19 대유행병 이전 …
인간의 생명과 안전을 돈벌이의 제물로 삼는 집단들 속에서 신앙  20-09-02 20:11
103명→166명→279명→197명→246명→297명→288명→324명→332명→397명→266명→280명→320명→441명→371명→323명. 총 4천 630명. 2020년 8월 14일부터 29일까지 코로나19 신규 확진자 숫자다. 전광훈 씨가 담임하는 사랑제일교회와 전국 각지에서 자발적이든 돈 받고 왔든 5만여 명 8·15 광복절 집회 참가자들이 확산시키는 전…
국민 세금 받아 국민 울리는 ‘천박한 도시’의 의회 투기꾼들   20-08-18 09:59
7월 말 여당 대표의 ‘천박한 도시, 서울’ 발언이 서울에 사는 많은 사람의 심기를 불편하게 했다. 당시 세종시청에서 열린 토크콘서트에서 그 대표는 행정수도 이전의 당위성을 강조하며 파리 센강과 그 주위의 노트르담 성당의 조화로운 모습을 서울 한강 변 고가의 집들과 비교한다. 집값이 얼마냐는 말이 제일 먼저 나오는 서울…
국회-정부청사-청와대에 모인 부동산업자들’을 보면서  20-07-23 19:25
‘성실한 공무원일지 부동산업자일지 선택해라!’, ‘집 안 팔 거면 정치 관둬라!’ 온 나라가 부동산 문제로 들끓고 있다. 그런데 상당수 국회의원과 정부고위관리들과 청와대 관리들의 얍삽한 행태로 인해 일반 서민들의 울화를 더 부글부글 끓게 하고 있다. 앞에서 인용한 말은 현직 도지사와 여당 대표로 출마한 정치인의 비판으…
검찰 쓰레기통을 뒤지는 ‘기레기’,  20-06-30 19:42
지난 6월 중순 영국 옥스퍼드대 부설 로이터저널리즘연구소가 우리의 부끄러운 민낯 또 하나를 올해도 여지없이 드러냈다. 근간 발행한 ‘디지털 뉴스리포트 2020’을 통해 한국 언론 신뢰도 조사를 발표했다. 조사대상 40개 국가 중 신뢰도 21%로 작년처럼 올해도 꼴찌를 기록했다. 그 연구소의 조사 대상에 이름을 올린 이래 매년 …
‘방송-언론-사법’ 권력의 공생과 공멸의 갈림길에서  20-06-11 19:14
1980년 5·18광주민주화운동 당시 있었던 일이다. 광주 MBC와 광주 KBS에 방화 사건이 있었다. 사건 원인에 대해서는 신군부 측에서 보낸 ‘편의대’(便衣隊)의 공작이라는 주장이 심증(心證)을 충분히 얻고 있지만, 역사적 사실로 아직은 확정되지는 않았다. 그런데 광주의 MBC와 KBS가 전두환 신군부 세력에게는 유리한, 시민에게는…
자기 ‘똥’까지 먹어야 하는 처참한 교인들  [박홍기 박사] 20-05-21 19:34
지난 5월 5일 MBC 뉴스는 대한예수교장로교 합동 측 서울 소재 어떤 교회에서 일어난 기막힌 사실을 보도했다. ‘자신이 싼 똥 먹기’를 교회 지도자 최고 수련 과정에서 프로그램으로 사용했다는 내용의 보도였다. 그 교회에서 나온 자들을 직접 인터뷰한 단체에 따르면 ‘음식물 쓰레기통에 들어가기’, ‘공동묘지 가서 서로 39번 …
가짜 뉴스, 가짜 유튜브에 멍드는 교인들  [박홍기 박사] 20-05-01 10:23
3개월 전 2020년 1월 20일 코로나19 발생지 중국 우환에서 입국한 중국인이 첫 번째 확진자 판정을 받으면서 대한민국의 감염병 재난이 시작했다. 3개월 만에 일상의 모든 삶을 뿌리부터 흔들어 놓은 지 석 달, 지난 4월 25일 현재 확진자 10,718명, 격리 해제 8,635명, 그리고 사망자 240명으로 지구촌의 부러움을 사면서 잘 관리되…
신천지 탈출 청년을 위한 ‘도피성’ 준비해야  20-03-18 19:10
지난 3월 14일 정부 중앙방역대책본부는 정례브리핑에서 국내 코로나19 확진자는 약 81%가 집단 발생과 연관된다고 밝혔다. 가장 규모가 큰 집단 발병 사례는 신천지예수교증거장막성전(신천지) 교도 5천 13명으로 전체 확진자 62%를 차지했다. 대구와 인접한 경산의 경우 신천지의 집단 감염 비율은 확진자 10명 중 약 7명이 신천지 …
 
 
 
 1  2  3  4  5  6  7  
헤드라인
총회,교계뉴스
신학
성경바로알기
과학
철학
역사
사설
시론
칼럼
많이 본 기사
한국교회, 코로나 확산 책임 공
원어성경 애플리케이션 ‘사랑말
'서울지역 기독교 대안교육
금수만도 못한 가정파괴범들 :
가족해체 시대에 ‘가정교회’
신문사소개    |    찾아오시는길    |    광고안내    |    광고신청    |    구독신청    |    기사투고    |    후원안내    |    후원자명단
등록번호 : 경기다01155   /   등록연월일 : 2009년 4월 14일   /   제호 : (주)한국크리스천신문
발행인 : 김혜영   /   편집인 : 이오현   /   청소년 보호책임자 : 김혜영
주소 : 461-370, 경기도 성남시 수정구 설개로 40 호크마하우스 4층 (주)한국크리스천신문
대표전화 : (031) 777-8092, 010-8385-0366   /   팩스번호 : (031) 777-8094   /   E-Mail : donald257@nate.com
Copyright ⓒ 2009 (주)한국크리스천신문. All rights reserved.